• 최종편집 2020-09-22(화)

남양주시, 재난긴급지원금 취약계층에 우선 지급

21일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에 1인당 10만원씩 총 17억6천680만원 입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20 17:4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본 -조광한 시장.png


(두물머리뉴스 = 양의철 기자) 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코로나19로 인해 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복지대상들에게 남양주시 재난긴급지원금을 우선 지급한다고 밝혔다. 시는 421일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에게 1인 가구당 10만원씩 우선 지급한다.

 

이번 지급대상은 소득하위 70%에 해당하고 정부 지급기준이 전 국민으로 변경되더라도 변동이 없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으로, 11,518가구 17,668명이 해당된다. 지급은 별도의 신청절차 없이 전액 현금으로 복지급여 지급계좌로 입금될 예정이다.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 재난긴급지원금의 특징은 2가지로 첫 번째가 정부기준대로 한 것이며, 두 번째는 현금지급이다. 다만 중앙정부 방침이 최종적으로 확정되기까지 어느 정도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기에 정부에서 70% 또는 100%로 결정해도 확실한 지급대상이 되는 분들께 하루라도 빨리 신속한 도움을 드리고자 시 재난안전기금에서 지급한다.”고 밝혔다.

 

또한 지급기준을 10만원으로 결정한 것은 정부 방침이 전 국민으로 변경될 경우, 우리시도 전 시민들에게 균등하게 지급할 금액으로 향후 정부 방침이 70% 지급으로 결정되면 추가 5만원을 더 지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양주시는 지난 8일 정부방침대로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득하위 70% 시민들에게 1인 가구 15만원부터 7인 가구 105만원까지 현금으로 지급한다고 결정한 바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양주시, 재난긴급지원금 취약계층에 우선 지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