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2(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8.30 16: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본 -(0830)[교류협력과]남양주시, 국제자매도시 캄보디아 캄퐁참주에 따스한 ‘마음 나눔 상자’를 전하다(사진1).jpg

 

[두물머리뉴스 = 양의철 기자].....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지난 26일 국제자매도시인 캄보디아 캄퐁참주에 수제 마스크 200여 개와 크레파스 등의 학용품을 담은 마음 나눔 상자’ 50여 개(1,050kg)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시는 재사용이 가능한 수준의 학용품을 선별·수집해 물자가 부족한 국제자매도시를 지원함으로써 자원 선순환에 기여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손수 만든 마스크를 지원하며 양 도시 간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나눔을 기획했다.

 

특히, 이번 나눔에는 남양주시 자원봉사센터와 청소년수련관이 함께 참여했으며, 시는 향후에도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국제 민간교류 활성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시는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확산 상황을 고려해 도착 시기가 불확실한 항공 배송 대신 지난 7월 해운으로 배송을 추진해 한 달여 만에 캄퐁참주에 물품을 전달했다.

 

캄보디아 캄퐁참주청 관계자에 따르면 학용품과 마스크는 캄퐁참주 내 5개 초등학교 학생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며, ‘마음 나눔 상자를 받은 학생들이 동영상을 제작해 남양주시에 대한 고마움을 전할 계획이다.

 

캄퐁참주 언 찬다(Mr. Un Chanda) 주지사는 코로나19 팬데믹의 재난 상황에 자매도시인 남양주시에서 지난번 마스크 지원에 이어 우리 아이들에게 학용품까지 보내 주셔서 매우 감격스럽다. 이번 기회를 빌려 다시 한 번 조광한 남양주시장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한편, 시는 향후에도 교류 협력을 강화함과 동시에 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는 재사용 가능 학용품 2차 발송을 계획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돼 일상이 회복될 때 까지 화상 회의 개최 등 비대면으로 교류를 지속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남양주시와 캄보디아 캄퐁참주는 지난 2013년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농업·청소년·문화·민간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이고 모범적인 교류를 추진해 오고 있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양주시, 자매도시 캄보디아 캄퐁참주에 학용품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