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6(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2.29 16: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본 -비상구 신고포상제.jpg

 

[남양주 두물머리뉴스 = 양의철 기자]..... 남양주소방서(서장 김범진)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생명의 문인 비상구를 폐쇄하고 물건을 쌓아 두는 불법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비상구 폐쇄 등 불법 행위 신고제를 상시 운영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비상구 폐쇄 신고포상제는 소방시설 설치ㆍ유지 의무 위반행위 신고자에게 포상함으로써 시민들의 소방시설에 관한 관심과 자발적인 신고를 유도하고 시설관계자의 경각심을 일깨워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로 인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추진되고 있다.

 

신고 대상은 근린생활시설 문화 및 집회 시설 대형마트 등 판매시설 운수시설 의료시설 노유자시설 숙박 시설 위락시설 다중이용업소 등이다. 신고는 불법 행위를 목격한 후 신고서에 증빙자료를 첨부해 방문·우편·팩스 등의 방법으로 관할 소방서 소방안전특별점검단으로 접수하면 된다.

 

남양주소방서 관계자는 비상구는 화재나 지진 따위의 갑작스러운 사고가 일어났을 때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중요한 시설이라며, “비상구를 폐쇄하거나 물건 적치 등의 행위를 한다면 화재 발생 시 다수의 인명피해가 나올 수 있으니 일상생활 속에서 비상구에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양주소방서, 비상구 폐쇄 신고포상제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